대종경 판화 전시회


이철수님의 판화 전시회가 오랜만에 열렸습니다.

원불교의 경전중 하나인 ‘대종경’을

판화로 해석한 것이라 합니다.

세종문화회관에 들어서는 순간

203점에 달하는 판화가 조용히 뿜어내는 기운이

파도처럼 밀려옵니다.

앞에 선 마음이

저절로 여미어 집니다.

또한

알수 없는 미소가 절로 흘러나옵니다.

무거울수 있는 내용들이

포근하고 따뜻한 손길로 다듬어져 있습니다.

토닥토닥

마음을 두드립니다.

힘들지 않냐고

잘 살고 있느냐고

뭐 그리 바쁘냐고

좀 천천히 가도 된다고

그렇게

어루만지는 손길을 느낍니다.

잘못된 길로 들어선 세상을 향해

엄한 얼굴로 꾸짖기 보다는

조용히 손을 잡고 이끌어 주듯이

이쪽이 아니라 저쪽이라고 가만히 가르켜 주듯이

자애롭고 자비로운 미소가

온 작품에 가득합니다.

꼭 가보실수 있으면 좋겠습니다.

* 관련 인터뷰 기사

http://www.hani.co.kr/arti/society/religious/709056.html


Copyrightⓒ1999 musicmount.co.kr All right reserved